전국 > 경기1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박수홍입니다. 최고로 친절하게 상담해 물어봐 주세요~
경기도콜센터, 친근한 상담과, 콜센터 상담사 향한 폭언과 욕설 줄이기 위한 조치
 
[신한국뉴스=신용환 기자] 기사입력  2019/02/20 [09:29]
▲ 박수홍입니다. 최고로 친절하게 상담해 물어봐 주세요~(통화연결음녹음중인 박수홍씨)     © [신한국뉴스=신용환 기자]


[신한국뉴스=신용환 기자] “안녕하세요, 박수홍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시면, 친절한 우리 가족이 상담 드릴 예정입니다. 내 가족 같은 마음으로 상담해 주세요”

 

“안녕하세요, 박수홍입니다. 전화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대한민국에서 최고로 친절한 상담을 받게 되실 거예요 최고로 친절하게 물어봐 주세요~”

 

경기도가 개그맨 박수홍 씨의 목소리로 18일부터 경기도 콜센터(031-120)의 새로운 통화연결음을 선보였다.

 

18일 도에 따르면 경기도콜센터는 지난 달 30일 개그맨 박수홍 씨의 목소리로 모두 4개 안의 통화연결음 녹음을 마치고 이 날부터 실제 사용에 들어갔다.

 

이번 조치는 도민에게 더 친근한 서비스를 제공하는 것은 물론 콜센터 상담사를 향한 폭언과 욕설을 줄이기 위한 것이라고 도는 설명했다.

 

▲ 박수홍입니다. 최고로 친절하게 상담해 물어봐 주세요~(경기도콜센터직원과 박수홍씨)     © [신한국뉴스=신용환 기자]


실제로 최근 콜센터 상담사 가족의 목소리를 통화연결음으로 사용한 한 민간기업의 사례가 고객으로부터 큰 호응을 얻었다는 사연이 알려지면서 기존 ARS 연결음 대신 유명인이나 상담사 가족의 목소리를 통화연결음으로 사용하는 사례가 늘고 있다. 

 

박수홍씨는 경기도 콜센터 상담사들의 투표를 통해 모델로 선정됐다. 박수홍씨는 이날 “화난 민원인이 있더라도 통화연결음을 듣고 부드럽게 변했으면 좋겠다”면서 녹음 소감을 밝혔다.

 

경기도 콜센터는 4개안의 통화연결음 가운데 2개를 선정 매월 번갈아 가면서 사용할 계획이다.

 

120경기도콜센터는 365일 24시간 연중무휴로 경기도정에 관한 모든 궁금증을 상담하는 경기도의 종합민원 서비스다. 전화, 문자, 트위터, 페이스북 등으로도 이용가능하며, 외국어 및 청각장애인을 위한 수어서비스도 제공하고 있다.

 

경기도는 올해 120경기도콜센터 직원들 스트레스 해소를 위해 문화의 날 행사, 동아리 활동, 힐링프로그램을 지원할 예정이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9/02/20 [09:29]  최종편집: ⓒ 신한국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배너
광고
1/9
배너
주간베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