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주요뉴스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KSOI__2월 정례조사] 하노이북미정상회담특집_자유한국당 당 대표 선출관련
황교안 신임 당 대표 ‘잘 못할 것’47.7%
 
[신한국뉴스=신용환 기자] 기사입력  2019/03/05 [17:14]

-‘잘 할 것’40.8%로 부정적 전망이 더 높아
- 중도층에서도 부정적 전망(53.5%)이 긍정적 전망(33.0%)보다 높아
- 60세 이상, 대구/경북, 기타/무직층에서는 긍정적 전망 높게 나타나

 

지난 2월 27일 실시된 자유한국당 전당대회에서 황교안 후보가 50.0% 득표를 얻어 2위 오세훈 후보(31.1%)와 3위 김진태 후보(18.9%)를 따돌리고 내년 4월 실시될 총선을 이끌 신임 당 대표로 선출 되었다.

 

한국사회여론연구소가 지난 3월 1일과 2일 이틀에 걸쳐 전국 만 19세 이상 성인남여 1,031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2월 정례조사에서‘황교안 신임 당 대표가 앞으로 당 대표로서의 역할을 잘 수행할 것이냐’는 질문에 응답자의 47.7%가 ‘잘 못할 것’이라고 답해 황교안 신임 당 대표에 거는 기대감이 다소 낮은 것으로 나타났다.

 

반면,‘잘 할 것’이라는 응답은 40.8%로 나타났으며, 모름/무응답은 11.4%였다.

 

 


‘잘 못할 것’ 라는 응답은 연령별로는 40대(61.4%)와 30대(55.2%)에서, 권역별로는 광주/전라(57.5%)에서 높았다. 직업별로는 화이트칼라(60.1%)에서 높았으며, 정치이념성향별로는 진보(66.9%)에서, 지지정당별로는 정의당 지지층(76.5%)과 더불어민주당 지지층(66.4%)에서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반면, ‘잘할 것’이라는 응답은 연령별로는 60세 이상(55.6%)과 50대(40.0%)에서, 권역별로는 대구/경북(58.7%)에서 높게 나타났으며, 직업별로는 가정주부(46.0%), 정치이념성향별로는 보수(65.8%), 지지정당별로는 자유한국당 지지층(82.7%)에서 높은 것으로 조사되었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9/03/05 [17:14]  최종편집: ⓒ 신한국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배너
광고
1/7
배너
주간베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