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 > 지방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태안군, ‘충남도 지역균형발전사업’ 7개 사업 선정 총사업비 577억 원!
 
조영철 기자 기사입력  2020/08/12 [11:06]

[신한국뉴스TV=조영철 기자] 태안군이 제2단계 제1기 지역균형발전사업에 만리포니아 해양레저관광기반 조성 사업 등 총 7개의 사업이 최종 선정됐다.

‘지역균형발전사업’은 지역 간 균형 발전을 통해 충남도의 대외 경쟁력을 높이고 도민의 삶의 질을 향상하기 위한 것으로, ‘충청남도 지역균형발전 지원 조례’에 따라 지난 2008년부터 추진되고 있다.

태안군은 2021년부터 2025년까지 진행되는 이번 제2단계 제1기 지역균형발전사업(이하 균형발전사업)에 △만리포니아 해양레저 관광기반 조성(157억 원) △가족 복합커뮤니티 센터(180억 원) △천수만 생태습지 및 탐방로 조성(140억 원) 사업을 비롯해,

△태안 제2농공단지 조성(50억 원) △태안 청년 창업지원(20억 원) △태안관광 서비스체질 개선(10억 원) △인공지능 지역상생 연구원 조성(20억 원) 등 총 7개 사업(총사업비 577억 원)이 선정되며 지역발전의 기틀을 마련하게 됐다.

군은 이번 균형발전사업 선정을 위해 ‘가족과 인구, 환경과 생태, 관광과 경제를 지키는 균형발전, 더 잘사는 내일로 비상하는 태안’이라는 비전을 가지고, △신해양산업 발굴 중장기 발전 기틀 마련(신해양산업 육성 및 발전전략) △지역주민주도 문화ㆍ복지ㆍ경제(정주여건 개선과 인규유입 전략) △젊음이 있는 태안, 지켜가는 자연환경(태안군 생태ㆍ문화 발전전략)이라는 목표와 전략을 세우고 균형발전사업 개발 계획 수립에 힘쓴 바 있다.

이번 균형발전사업 선정에 따라, 앞으로 군은 안전교육 및 해양레저교육ㆍ체험프로그램을 운영하게 될 ‘만리포니아 해양레저 관광기반 조성 사업’, 도ㆍ농 상생 농공단지인 ’태안 제2농공단지‘, 인공지능 연구개발(R&D) 사업 육성으로 선순환적 지역 발전 역할을 할 ‘인공지능 지역상생 연구원 조성’을 추진하게 된다.

또한, 어린이 수영장ㆍ전시장ㆍ작은도서관ㆍ생태정원ㆍ숲 놀이터 등을 갖춘 ‘가족복합커뮤니티 센터’, 청년정책 실행계획 수립 및 맞춤형 스타트업ㆍ비즈니스센터 공간 등을 지원하는 ‘태안 청년 창업지원’, 지역관광경영조직(DMO) 구성을 통한 우수관광상품 개발과 관광 이미지 향상을 위한 ‘태안관광 서비스체질 개선’, ‘천수만 생태습지 및 탐방로 조성’ 사업을 진행한다.

가세로 군수는 “이번 지역균형발전사업 선정으로 태안 발전의 기틀을 마련하게 됐다”며 “앞으로 다양한 지역자원을 활용한 관광기반ㆍ지역특화산업 및 신해양산업 육성, 문화향유 여건 조성과 청년유입 정책 사업 추진 등을 지역 발전의 기반으로 삼아 ‘다함께 더불어 더 잘사는 태안’, ‘환황해권 해양경제의 중심축, 신해양도시 태안’을 만들어 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20/08/12 [11:06]  최종편집: ⓒ 신한국뉴스TV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배너
배너
배너
광고
1/10
배너
주간베스트